먹튀라이트 스포츠뉴스
'리버풀전도 PK 안 불었는데' 손흥민과 올리버 주심의 악연

15498544064643.jpg

손흥민. (사진=토트넘 핫스퍼 트위터)
"리버풀전과 같은 주심이네요."

악연이다. 이미 한 차례 손흥민(27, 토트넘 핫스퍼)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인정하지 않았던 주심이 이번에는 아예 시뮬레이션으로 경고까지 줬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도 "이해할 수 없는 판정"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손흥민은 10일(한국시간) 레스터시티전 전반 15분 페널티 박스 안에서 해리 매과이어의 발에 걸려 넘어졌다.

하지만 마이클 올리버 주심은 페널티킥이 아니라 손흥민에게 경고를 줬다.

영국 BBC 해설위원 스티브 시드웰은 "매과이어가 미처 다리를 빼지 못했고, 손흥민과 접촉이 있었다. 내 생각에는 페널티킥"이라고 말했다. 스카이스포츠 해설진과 영국 언론들도 "페널티킥이 맞다"고 강조했다.
0 Comments
바나나몰
OK
섹파
메가토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