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튀라이트 스포츠뉴스
'억울한 경고' 손흥민, 60m 질주 원더골로 설움 날려

15498328173773.jpg

(사진=토트넘 트위터 캡처)
손흥민(토트넘)이 억울하게 받은 경고 설움을 60m 질주 끝에 터트린 원더골로 달랬다.

손흥민은 1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시티와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에 선발 출전해 득점포를 가동하며 팀의 3-1 승리에 힘을 보탰다.

잘못된 판정이 손흥민을 흔들었다.

손흥민은 전반 15분 상대 페널티 지역 안에서 해리 맥과이어의 발에 걸려 넘어졌다. 페널티킥이 확실시됐던 상황. 하지만 주심은 오히려 손흥민에게 경고를 꺼냈다. 헐리우드 액션으로 판단한 것이다.

손흥민에게는 충분히 억울한 상황이다. 느린 화면으로 확인해봐도 명백히 발에 걸려 넘어졌다.
0 Comments
바나나몰
OK
섹파
메가토토